KKT Interview: The Idol of Idols, He's Even Polite on KKT

Updated: Aug 4, 2020




Having debuted in 2004, he's lived over 16 years as a "shusu" (super star). From groups TVXQ, JYJ to a solo artist and musical theatre actor, his non-stop career brings him before us today as the top artist, Kim Junsu (XIA). I had first interviewed him back in 2010 for the premiere run of 'Mozart!' and have since seen him at his Korean showcase performances as well as tours in Japan and Thailand. (I feel like a veritable fan.) Once again, I interviewed him for 'Mozart!' in the midst of its 10th anniversary run. This being the age of Corona, our interview was fittingly not in person.


지난 2004년 데뷔, 무려 16년을 슈스(슈퍼스타)로 살았다. 그룹 동방신기, JYJ, 그리고 솔로 가수와 뮤지컬 배우로서 쉼 없이 활약했고, 여전히 최고의 아티스트로 우리 곁에 머물고 있는 김준수(XIA). 지난 2010년 뮤지컬 '모차르트' 초연 당시 그를 처음 만나 인터뷰를 했고, 이후 국내 앨범 쇼케이스 및 공연, 일본과 태국의 콘서트 등에서 그를 봐왔다. (*이렇게 보다보니 흡사 팬의 마음)

그리고 뮤지컬 '모차르트' 10주년 기념공연이 한창인 2020년의 그를 다시 만났다. 코로나19 시대에 걸맞는 비대면 인터뷰로.









src: 1boon


1 comment